> 대안문화공간 아쉬람 ::: → [책] 인도 아쌈에 취하고 마줄리에 빠지다 / 인도 홍차와 사람들과 여행 이야기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인도홍차, 아쌈티, 다즐링티, 김영자 배낭여행기, 인도홍차 추천, 인도 아쌈에 취하고 마줄리에 빠지다
김영자 인도여행기, 세계3대 홍차 - 아쌈티 다즐링 기문홍차 우바




인도 아쌈에 취하고 마줄리에 빠지다
2012년 4월 20일 / 김영자 / 이담북스 / 18,000원

* 책 소개
『인도 아쌈에 취하고 마줄리에 빠지다』는 저자 김영자가 인도 동북부 7개 주 중앙에 위치한 아쌈 주의 마줄리 섬에 다녀온 이야기가 담긴 책이다. 일상의 속도를 늦추고 수백 년의 시간을 거스른 땅, 문명을 등진 섬사람들의 생생한 현장을 만나볼 수 있다.


* 저자
김영자
한때는 다운타운에서 마당놀이를 하고 방송국 스크립터와 전통 연극도 할 만큼 젊은 날의 초상은 다채로웠다. 여행을 등지고는 못 사는 김삿갓의 유전자를 닮은 탓에, 잠시 동서양을 넘나드는 유랑만 하며 살았다. 그러다 인도 오지만을 골라 여행을 하게 되었고, 결국에는 천혜의 청정지역인 아마존 루트에 필(feel)이 꽂혀 ‘아쌈 홀릭’이 된 사람. 인도 여행은 1998년부터 시작해서 지금까지 총 일곱 번을 다녀왔고, 2008년에는 아쌈 차밭에서 3개월간 머물렀다. 그때의 기억과 차밭 여인들의 삶을 다룬 이야기를 『아쌈 차차茶』(2009)라는 제목으로 출간하였다. 어디에 머물든 사람을 사귀고, 친구를 만들고 싶어 한다. 집집이 기웃거리며 주부들과 수다 떨고 ‘길표’ 음식점에서 손님들과 얘기 나누는 것을 좋아한다. 시장 구경만큼은 빼놓지 않고 간다는 저자는 의, 식, 주만큼 즐겁고 호기심 생기는 일이 어디 있겠냐고 반문한다. 그래서 틈만 나면 사람 만나는 여행을 하고 있다.



* 목차
프롤로그

1. 하늘에서 꽃남들이 내려와
장동건
그래도 꽃보다 남자
춤의 신들
메인 게이트
한 방에 세 남자
빵 굽는 수도사
남자의 자격
정말 수도원이 있어요
미성년자 관람 불가

2. 아마존을 만나다
물 위에서 보낸 시간(1)
물 위에서 보낸 시간들(2)
동화 같은 풍경
릭샤가 없다니!
두바이의 7성급 게스트 하우스
보물섬이여, 영원하라!
죽기 전에 꼭 가 봐야 할 곳
아마존 숲길을 따라
아이들은 다리 위에서 자란다

3. 길 위의 인연
나는 외국인이 아니라 외계인(1)
나는 외국인이 아니라 외계인(2)
나는 외국인이 아니라 외계인(3)
나만 보면 Come! Come!
한 지붕 세 가족
마담! 기브 미 루피아
제트카 따라 하기
별난 여자 별난 남자
거리의 패션쇼
길치를 위한 길 전도사

4. 마을 산책
가장 짧은 뱃길 여행
수호천사를 만나다
결혼 전야제
길을 잃어버리다
꼬마 스토커들
수줍음 타는 어린 왕자
베니스의 상인들
아름다운 지킴이들
Have a nice day!

5. 숨겨진 아뽕 이야기
코리안 2세
대나무 펜션
신붓감 소개할게요
낮술
우리 한잔해요
원 나잇

6. 무한도전
축제에 빠져들다(1)
축제에 빠져들다(2)
달고나
간식거리에 도전해 볼까?
생선튀김에 도전해 볼까
별 다방 콩 다방은 없지만
골라, 골라
남자들의장바구니

7. 네버 엔딩 스토리
수도사와 마지막 밤을
아날로그로 살래요
함께해요, 마줄리 사랑

에필로그

탄트라 tantra.kr

Posted by 문화공간 아쉬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