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안문화공간 아쉬람 ::: → [책] 카마수트라, 인생에 답하다 / 성애경(性愛經)를 넘어선 인생 지침서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inMusic 인뮤직





카마수트라, 인생에 답하다
2009년 12월 31일 / 폴커 초츠 / 라이프맵/ 13,000원

* 책 소개
많은 문화를 접하고 익힌 사람은 자연히 다른 사람들보다 시야가 넓고 융통성이 있으며, 이를 통해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이득을 얻게 된다. 또한 생각의 한계를 극복함으로써 용기 있고 침착하게 일상의 도전을 받아들이며, 스스로를 다시금 바라보고 자신이 해야 할 일을 새롭게 인식한다. 이 책은 이러한 관점에서 인도의 철학적ㆍ종교적 문헌에서 볼 수 있는 중요한 모티프들을 소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들이 개인적으로든 업무적으로든 그것들을 응용할 수 있다는 점을 알려준다. 말초적인 처세술과 가볍고 임시방편적인 성공법이 득세하는 요즘, 인도의 고전을 통해 보다 진지하고 근원적인 문제를 되짚어봄으로써 인생의 방향을 새롭게 바라보는 계기를 제공하고 있다.

『카마수트라』는 지금까지 오로지 성애(性愛)에 관한 경전으로만 알려져 있었다. 『바가바드기타』,『베다』,『우파니샤드』 등과 더불어 삶의 지혜와 처세술에 관한 인도의 고전서라는 것을 대부분의 사람들이 모르고 있다. 이 책은 『카마수트라』를 비롯한 인도의 고전문헌에 얼마나 많은 실용가치가 숨어있는지를 보여준다. 고전문헌에는 시공을 초월한 원리들이 들어있다. 이 원리들은 안목과 비전이 부족한 오늘날의 리더들과 리더의 자리에 오르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새로운 영감을 주고, 인생 전반에 걸쳐 성공과 행복을 추구하는 이들에게는 자신을 되돌아보고 내면의 근본적인 문제를 발견하는 데 도움을 준다.


* 저자
폴커 초츠(Volker Zotz) 박사는 1956년에 태어났다. 빈에서 역사와 철학, 예술사를 공부한 후「세기말에서 1930년까지 독일어권의 불교 수용과 해석 및 비판에 대하여」(Zur Rezeption, Inter-pretation und Kritik des Buddhismus im deutschen Sprachraum vom Find-de-Siecle bis 1930)라는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부르겐란트에 살면서 문화 및 사회학 연구에 종사하고 있다. 빈 대학의 철학 연구소에서 강의를 했고, 1979년과 1980년에는 인도에 유학했다. 1989년과 1990년에는 일본 교토의 류코쿠 대학에서 연구를 했으며, 1982년부터『다마루. 불교잡지』(Damaru. Zeitschrift f웦 Buddhismus)의 편집자로 있다. '국제 선불교 연구협회'(International Association of Shin Buddhist Studies)의 간부회원으로 일하고 있다.
문화ㆍ역사적 주제와 불교학적 주제들에 대한 전문논문 및 번역서들 외에도『마이트레야』(Maitreya, 하노버 뮌덴 1984),『자유와 행복. 붓다의 가르침』(Freieheit und Gl웒k. Buddhas Lehren, 뮌헨 1987),『앙드레 브르통』(Andre Breton, 라인베크 1990),『순수한 나라의 붓다. 일본의 선불교』(Der Buddha im Reinen Land. Shin-Buddhismus in Japan, 뭔헨 1991) 등의 저서를 출판했다. 최근에 나온 책으로는 『갠지스 강의 새로운 경제강국』과 『서구인들을 위한 공자』가 있다.


* 목차

1장_ 카마수트라에 관하여
카마수트라의 체계
성공적인 삶
길이 곧 목표다

2장_ 자기경영
나는 누구인가
삶의 순환 속에서
나는 어떤 유형의 사람인가

3장_ 깨달음의 길
깨어 있는 것이 중요하다
길에 대하여
깨달은 자의 일반적 특징

4장_ 진리에 대하여
정신적 부담을 던져버려라
내면의 확신
진리의 힘
‘사티아그라하’-진리를 고수하라
진리란 무엇인가

5장_ 침착하게 나아가라
중심에 이르는 길
자신을 경험하라
호흡의 중요성
기분과 생각

6장_ 무엇보다 행동이 중요하다
행위가 무위보다 낫다
장애는 스스로 만든다
결과에 집착하지 말고 행동하라

탄트라 tantra.kr

Posted by 문화공간 아쉬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